• 소통 - 중개자의 재능
    168 2022-07-30

     220731

     

    남들을 연결하는 갑절 인생

     

    "나오미 이 자기와 함께 가기로 굳게 결심함을 보고 그에게 말하기를 그치니라. 이에 그 두 사람이 베들레헴까지 갔더라베들레헴에 이를 때에 온 성읍이 그들로 말미암아 떠들며 이르기를 이이가 나오미냐 하는지라. 나오미가 그들에게 이르되 나를 나오미라 부르지 말고 나를 마라라 부르라. 이는 전능자가 나를 심히 괴롭게 하셨음이니라"(1:18-20).

     

    "이 밭에서 저녁까지 줍고 그 주운 것을 떠니 보리가 한 에바쯤 되는지라. 그것을 가지고 성읍에 들어가서 시어머니에게 그 주운 것을 보이고 그가 배불리 먹고 남긴 것을 내어 시어머니에게 드리매 시어머니가 그에게 이르되 오늘 어디서 주웠느냐, 어디서 일을 하였느냐, 너를 돌본 자에게 복이 있기를 원하노라 하니 이 누구에게서 일했는지를 시어머니에게 알게 하여 이르되 오늘 일하게 한 사람의 이름은 보아스니이다 하는지라"(2:17-19).

     

    "보아스가 장로들과 모든 백성에게 이르되 내가 엘리멜렉과 기룐과 말론에게 있던 모든 것을 나오미 에서 산 일에 너희가 오늘 증인이 되었고 또 말론 아내 모압 여인 을 사서 나의 아내로 맞이하고 그 죽은 자의 기업을 그의 이름으로 세워 그의 이름이 그의 형제 중과 그 곳 성문에서 끊어지지 아니하게 함에 너희가 오늘 증인이 되었느니라 하니"(4:9-10).

     

    "여인들이 나오미에게 이르되 찬송할지로다. 여호와께서 오늘 네게 기업 무를 자가 없게 하지 아니하셨도다. 이 아이의 이름이 이스라엘 중에 유명하게 되기를 원하노라. 이는 네 생명의 회복자이며 네 노년의 봉양자라. 곧 너를 사랑하며 일곱 아들보다 귀한 네 며느리가 낳은 자로다 하니라. 나오미가 아기를 받아 품에 품고 그의 양육자가 되니"(4:14-16).

     

    "그의 이웃 여인들이 그에게 이름을 지어 주되 나오미에게 아들이 태어났다 하여 그의 이름을 오벳이라 하였는데 그는 다윗 아버지 이새 아버지였더라. 베레스의 계보는 이러하니라. 베레스 헤스론을 낳고 헤스론 을 낳았고 은 암미나답을 낳았고 암미나답은 나손을 낳았고 나손은 살몬을 낳았고 살몬은 보아스를 낳았고 보아스 오벳을 낳았고 오벳 이새를 낳고 이새 다윗을 낳았더라"(4:17-22).

     

    "그 때에 사람이 마다 다윗에게로 돌아와서 돕고자 하매 큰 군대를 이루어 하나님의 군대와 같았더라. 싸움을 준비한 군대 지휘관들이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에게로 나아와서 여호와의 말씀대로 사울 나라를 그에게 돌리고자 하였으니 그 수효가 이러하였더라"(대상12:22-23).

     

    "또 이튿날 요한이 자기 제자 중 두 사람과 함께 섰다가 예수께서 거니심을 보고 말하되 보라,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 두 제자가 그의 말을 듣고 예수를 따르거늘 예수께서 돌이켜 그 따르는 것을 보시고 물어 이르시되 무엇을 구하느냐. 이르되 랍비여, 어디 계시오니이까 하니랍비는 번역하면 선생이라예수께서 이르시되 와서 보라. 그러므로 그들이 가서 계신 데를 보고 그 날 함께 거하니 때가 열 시쯤 되었더라"(1:35-39).

     

    "요한의 말을 듣고 예수를 따르는 두 사람 중의 하나는 시몬 베드로 형제 안드레. 그가 먼저 자기의 형제 시몬을 찾아 말하되 우리가 메시야를 만났다 하고 (메시야는 번역하면 그리스도데리고 예수께로 오니 예수께서 보시고 이르시되 네가 요한의 아들 시몬이니 장차 게바라 하리라 하시니라게바는 번역하면 베드로)"(1:40-42).

     

    "제자 중 하나 곧 시몬 베드로 형제 안드레가 예수께 여짜오되 여기 한 아이가 있어 보리떡 다섯 개와 물고기 두 마리를 가지고 있나이다. 그러나 그것이 이 많은 사람에게 얼마나 되겠사옵나이까. 예수께서 이르시되 이 사람들로 앉게 하라 하시니 그 곳에 잔디가 많은지라 사람들이 앉으니 수가 오천 명쯤 되더라"(6:8-10).

     

    "예수께서 떡을 가져 축사하신 후에 앉아 있는 자들에게 나눠 주시고 물고기도 그렇게 그들의 원대로 주시니라. 그들이 배부른 후에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남은 조각을 거두고 버리는 것이 없게 하라 하시므로 이에 거두니 보리떡 다섯 개로 먹고 남은 조각이 열두 바구니에 찼더라"(6:11-13).

     

    "베드로가 이르되 너희가 회개하여 각각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고 죄 사함을 받으라. 그리하면 성령의 선물을 받으리니 이 약속은 너희와 너희 자녀와 모든 먼 데 사람 곧 주 우리 하나님이 얼마든지 부르시는 자들에게 하신 것이라 하고 또 여러 말로 확증하며 권하여 이르되 너희가 이 패역한 세대에서 구원을 받으라 하니 그 말을 받은 사람들은 세례를 받으매 이 날에 신도의 수가 삼천이나 더하더라"(2:38-41).

     

    "네 백성이 다 의롭게 되어 영원히 땅을 차지하리니 그들은 내가 심은 가지, 내가 손으로 만든 것으로서 나의 영광을 나타낼 것인즉 그 작은 자가 천 명을 이루겠고 그 약한 자가 강국을 이룰 것이라. 때가 되면 나 여호와가 속히 이루리라"(60:21-22).

    수정 삭제
  •  
    거짓과 악의 같은 뿌리 2022-09-24 21
    7중 봉인을 해제하는 권능 2022-09-17 28
    중개자의 재능 2022-07-30 168
    왕의 제사장들이 누리는 자유와 권리 2022-07-02 147
    물과 불을 가리지 않고 2022-06-18 140
    교만과 자신감의 차이 2022-06-11 111
    부끄러워하지 말고 숨기지 말라 2022-05-28 132
    하루라도 더 젊을 때 2022-05-14 124
    남 탓을 이기는 감사 2022-05-08 132
    주관적 부족감과 객관적 사실 2022-04-23 147